Inch Worm_김용승

[로봇공방 워크숍] ​ 5차 (세미나) 3D 프린터 로봇, Botist 베이징 798 레지던시 및 전시 후기 / 임도원(Media Artist) (워크숍) 관절 프로젝트 : 포맥스와 서보모터_자벌레 로봇 제작 워크숍 / 김용승(Maker) ​ 일시 : 2014년 6월 7일 토요일 오후 2시~ 장소 : 타작마당 ​ 주최 : 아트센터 나비 기획 : 최재원 학예연구팀장, 이연경 학예연구원 로봇공방 5차 워크숍은 베이징 798에서 3D 프린터 로봇, Botist를 직접 제작‧전시하고 돌아온 임도원 작가의 미니 세미나와 김용승 작가와 함께 하는 ‘관절 프로젝트 : 포맥스와 서보모터를 활용한 자벌레 로봇 제작 워크숍’을 진행하였다. 쉽고 재미있게 로봇을 만드는 방법을 다음과 같이 소개한다. [리뷰] 1부 : 예측불가능한 분기점_3D 프린터 로봇, Botist 베이징 레지던시, 전시 후기 ​​ ​ 3D 프린터 로봇, Botist 베이징 798 전시 공유회_임도원 작가 ​ 임도원 작가: 저는 중국 베이징 798 예술구에 위치한 한국의 사회적기업이 운영하는 아트 레지던시에 참가하여 오픈소스 기반의 3D 프린터를 직접 제작하고 그 3D 프린터로 출력한 오브제들을 전시하는 일련의 프로젝트를 마치고 한국에 돌아왔습니다. Robot Artist라는 의미로 제가 만든 3D 프린터의 이름은 Botist라고 지었습니다. Botist는 아크릴 5T 30*40(cm) 5매를 레이져 컷팅해 바디를 만들 수 있습니다. 테스트 모델을 비롯해 약간씩 개선된 부품으로 중국에서 총 4대의 Botist모델을 만들었습니다. Botist는 총 4개의 스텝모터와 ramps 보드 8파이 샤프트, lm8uu리니어 베어링 8개, lmk8uu 플렌지 베어링 2개로 만들 수 있습니다. 작가의 입장에서 바라보면 어떤 사물은 사람이 사용하는 언어에 따라 그 본질이 결정되어버리거나 특징을 잃어버리게 되는 것 같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누군가가 사물을 바라보는 관점이나 사물을 표현하는 방법에 따라 모든 사물은 다르게 해석될 수 있지 않을까요? 사물을 뒤집어서 생각해보자는 의도로 저는 3D 프린터의 대표적인 재료인 PLA와 ABS외에 펜이나 연필을 통해서도 출력(드로잉)이 가능하도록 노즐 변경‧조립‧탈착이 가능한 3D 프린터를 디자인하였습니다. […]

D-Bug_강병수

[로봇공방 워크숍] ​ 4차 ​ (강연) Understanding Minds through Synthesis : A Neuro-Robotics Research Project / 준타니(KAIST 전기 및 전자공학부 교수) (워크숍) 액션 프로젝트 : 아두이노와 센서_곤충 로봇 제작 워크숍 / 강병수 (Media Artist) 일시 : 2014년 5월 31일 토요일 오후 1시 30분~ 장소 : 타작마당 ​ 주최 : 아트센터 나비 ​ 로봇공방 4차 워크숍은 KAIST 전기 및 전자공학부 준타니 교수를 초대하여 인지과학 관점에서 바라본 로보틱스에 대한 강연과 강병수 작가와 함께 하는 ‘액션 프로젝트 : 아두이노와 센서를 활용한 곤충 로봇 제작 워크숍’을 진행하였다. [리뷰] ​ 1부 : Understanding Minds through Synthesis : A Neuro-Robotics Research Project ​ ​  로봇공방 참여 작가들과 KAIST 전기 및 전자공학부 준타니 교수의 대화 장면 ​ 인지(Cognitive)라는 것은 지식이고 지식은 주체와 세계의 관계를 파악하는 것을 의미한다. 인지과학은 주관적인 나의 마음이 객관적인 세상과 어떻게 연결되는지, 뇌를 통해 세상을 인식하고 행동을 통해 세상에 반응하는 주체의 뇌와 행동, 마음을 연구하는 학문이다. ​ 과학적인 방법론 이전에 마음에 대한 탐구는 철학의 영역이었다. 이 때 마음에 대한 탐구는 지식은 인간의 이성과 논리를 따른다는 합리론(Rationalism)과 감각에 의해 얻은 경험에 따라 축적된다는 경험론(Empiricism)으로 분리되었다. ​ 합리론에 따르면 이성과 논리는 인간이 가진 고유한 능력이기 때문에 인간은 경험하지 않아도 선험적으로 무엇인가를 알 수 있다는 입장이다. ‘나는 생각한다, 고로 존재한다(Cogito, ergo sum).’ 즉, 외부의 경험이 허상이어도 생각하는 주체는 존재해야 한다고 말한 데카르트가 유명한 합리론자의 예로 들 수 있다. ​ 반면 로크는 경험론의 입장에서 모든 지식은 관념(ideas)의 복합이며 인간은 태어날 때 빈 서판(라틴어 tabula rasa)처럼 지식이 없는 백지 상태이지만 마치 조각칼이 서판에 흠집을 내듯 외부의 경험을 통해 점점 인간에게 지식으로 새겨진다고 비유한다. 인지과학은 그 특성상 심리학, 신경과학, 인공지능, […]

Field Research & Free Discussion

[로봇공방 워크숍] ​ 3차_로봇공방 설계 및 운영에 관한 자유토론 ​ 일시 : 2014년 5월 17일 토요일 오후 2시~ 장소 : 한옥 로봇공방 주최 : 아트센터 나비 ​ 로봇공방 3차 워크숍은 아티스트들과 함께 다양한 분야의 크리에이터들이 모여 자유로운 상상력과 풍부한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협업을 통해 감성과 기술이 융합​된 예술 작업과정으로서의 ‘thing’을 실험하고 제작하는 아이디어 융합․실현 공간이 될 로봇공방을 방문하였다. 이번 워크숍을 통하여 로봇공방에 대한 아티스트들의 니즈를 발견하고 의견을 수렴하여 사용자 친화적인 공방 설계를 추진하고자 한다. 아래 작가들의 의견을 일부 발췌하였다. [리뷰] ​ ​ 한옥 툇마루에 걸터앉아 로봇공방 설계 및 운영에 관한 이야기를 나누는 장면 ​ ​ 1부 : 로봇공방에서 일어날 수 있는 일_콜라보레이션과 업사이클링 ​ 김용호 작가: 우연히 아트센터 나비 사이트를 보고 로봇에 대해 공방을 하신다길래 궁금해서 왔습니다. 제가 현재 작업을 하고 있는 것을 하나 보여드리면 이름이 ‘모던보이’입니다. 이 로봇을 조명기로도 사용하고 있습니다. 약간의 감성과 실용성을 갖고 있고요. ‘모던보이’는 이상의 날개에서 영감을 받은 이야기고요. 흔히 한국에서 ‘모던보이’라고 하면 이상을 많이 이야기하죠. 판매를 위해 상품 개발을 해서 패키지로 만든 조명 상품도 있고 아티스트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주얼리 디자이너와 같이 작업을 한 것도 있습니다. 제가 이것을 왜 만드는가 하면 흔히 사람들이 로봇 같은 사람이란 말을 하잖아요. 로봇 같은 사람이라고 하면 약간 획일화되고 통제된 사회에서 자신의 의식 없이 움직이는 사람을 로봇 같은 사람이라고 하는데 아무래도 로봇은 산업혁명이 되면서 근대화되는 과정에서 나타났다고 보거든요. 1924년에 체코의 어느 극작가가 로봇이란 용어를 처음 썼답니다. 우리가 잘 알고 있는 아이작 아시모프의 로봇 3원칙이 1950년대에 나옵니다. 근대화 되는 과정에서 로봇이 나왔고 어떻게 생각하면 통의동이 근대화 과정에서 나타난 산업적 구조물이라고 보거든요. 그래서 여기서 로봇공방이 생긴다는 것은 일단 역사적으로 의미가 잘 맞다고 봅니다. 제가 […]

Lab Tour_KAIST Brain Reverse Engineering & Imaging Lab_김대식

[로봇공방 워크숍] 2차_뇌, 현실, 로봇 그리고 ROS &Gazebo ​ 일시 : 2014년 4월 30일 수요일 오후 1시~ 장소 : KAIST 뇌 역공학 및 영상연구실 ​ 주최 : 아트센터 나비 ​ 로봇공방 2차 워크숍은 아티스트들과 함께 KAIST 뇌 역공학 및 영상연구실을 방문하여 뇌과학자인 김대식 교수(KAIST 전기 및 전자공학과)를 만나 기술의 융복합으로 이루어지는 뇌과학 연구와 로봇에 대한 흥미로운 강의를 듣고 로봇 운영체제인 ROS (Robot Opersting System)와 물리적 환경 시뮬레이션이 가능한 Gazebo를 경험하였다. ​ [리뷰] ​ 1부 : 뇌, 현실, 로봇 / 김대식 교수(KAIST 전기 및 전자공학부) ​ 뇌의 결함과 폭력의 관계, 인간의 성격은 어떻게 결정되는가? ​ 1848년 미국 버몬트의 철도회사에서 현장 감독으로 일한 피니스 게이지(Phineas Gage)는 공사 현장에서 다이너마트가 폭발하여 지름 10cm 쇠막대가 왼쪽 뇌를 관통하는 사고를 당했다. 쇠막대가 제거된 후 평소 성실하고 온유했던 피니스 게이지는 이유 없이 화를 내고 충동적이고 욕을 하는 등 폭력적인 성격을 드러내며 감정적으로 이상한 반응을 보였다. 연구 결과, 피니스 게이지(Phineas Gage)는 해당 사고로 긴장과 감정조절 기능을 관리하는 뇌의 전두엽 부위가 손상되어 이와 같은 문제가 나타났던 것으로 밝혀졌다. ​ 피니스 게이지의 사례는 전두엽의 손상이 한 사람의 성격을 바꿀 수 있다는 점, 뇌의 변화가 인간의 성격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점을 제시한 최초의 사례가 되었고 마음의 문제로만 여겼던 성격의 구조에 두뇌의 생물학적 기반으로서 전두엽의 기능(추상적인 생각, 판단, 예측, 충동 억제 등)은 새로운 뇌 연구의 중요한 단서로 역사적 의미를 갖는다. ​ ​ 로저 스페리Roger Wolcott Sperry의 발견, 좌뇌와 우뇌는 어떤 기능을 하는가? ​ 인간의 대뇌는 우뇌와 좌뇌라고 부르는 두 개의 반구로 나누어져 있다. 이 두 부분은 800만 개 뉴런의 복잡한 네트워크로 이루어져 있는 뇌량으로 연결되어 서로의 정보를 교환한다. 로저 스페리는 […]

General Inquiries E_mail 윤진영 jyyoun@nabi.or.kr박선영 syp015@nabi.or.kr박지은 eun@nabi.or.kr 김연형 yeunhk@nabi.or.kr 이어진 connected@nabi.or.kr   찾아오시는 길 아트센터나비 미술관 서울 종로구 서린동 99번지 SK본사빌딩 4층   Art Center Nabi 4th fl., SK bldg., 26 Jongro, Jongrogu, Seoul, 110-728, Korea     SK HCI UX LAB(타작마당) 서울 중구 장충동1가 89-1 SK HCI UX LAB(Tazak Madang) 89-1, Jangchung-dong 1-ga, Jung-gu, Seoul, 100-391, Korea   아트센터나비 한옥 사옥 서울 종로구 통의통 29-3(효자로7길 22-3) Art Center Nabi Hanok 29-3, Tongui-dong, Jongno-gu, Seoul, 110-040, Korea   

General Inquiries E_mail 윤진영 jyyoun@nabi.or.kr 박선영 syp015@nabi.or.kr 박지은 eun@nabi.or.kr 김연형 yeunhk@nabi.or.kr 이어진 connected@nabi.or.kr     주소 adress   아트센터나비 미술관 서울 종로구 서린동 99번지 SK본사빌딩 4층   Art Center Nabi 4th fl., SK bldg., 26 Jongro, Jongrogu, Seoul, 110-728, Korea SK HCI UX LAB(타작마당) 서울 중구 장충동1가 89-1   SK HCI UX LAB(Tazak Madang) 89-1, Jangchung-dong 1-ga, Jung-gu, Seoul, 100-391, Korea 아트센터나비 한옥 사옥 서울 종로구 통의통 29-3(효자로7길 22-3) Art Center Nabi Hanok 29-3, Tongui-dong, Jongno-gu, Seoul, 110-040, Korea 

로봇공방 1기 Orientation

아트센터 나비가 주최하는 로봇공방 워크숍은 테크놀로지 기반의 아티스트들을 주축으로 감성로봇과 관련한 워크숍을 향후 2개월간 진행할 예정이다. (작품이미지_김이경 ‘어처구니’) [로봇공방 워크숍] ​ 1차_Use your illusion 과학과 기술, 예술과 철학을 융합하여 21세기 변화하는 환경과 미래의 사회상을 탐구하는 미디어 전문 기관으로서 아트센터 나비는 다양한 분야의 크리에이터들이 함께 모여 자유로운 상상력과 풍부한 아이디어를 교환하고 상호 협력을 바탕으로 감성과 기술이 융합된 예술 작업 과정으로서 커뮤니케이션을 제공할 수 있는 감성 로봇을 만드는 실험 공방(워크숍), 로봇 문화와 미래사회를 주제로 우리가 추구하는 세상과 더 나은 미래를 탐구하는 지식 교류의 장(포럼, 컨퍼런스, 토크쇼, 전시회)으로서 역할을 하게 될 로봇 공방(서촌 통의동 소재 한옥형)을 준비하고 있다. 그동안 로봇은 사람과 유사한 모습과 기능을 가지고 무엇인가 스스로 작업하는 능력을 가진 기계로 반복적이고 위험한 노동에서 인간 노동력을 대신하기 위해 고안된 산업용 기계라는 뜻으로 그 의미가 한정되어 있었으나 최근의 로봇은 사람의 감성을 자극하고 사람과 기계, 현실과 가상, 사람과 사람을 보다 긴밀하게 연결하고 교감할 수 있도록 하는 소셜봇(Social Robot)으로서 새로운 패러다임을 만들어내고 있다. ​ 이처럼 로봇공학이 급속도로 발전하고 기계가 인간을 대체하는 속도가 폭발적으로 빨라짐에 따라 잉여인간이 대부분인 미래사회에서 우리 인간은 무엇을 하며 살아야 할까? 모든 것이 획일화되고 고도로 효율화된 세상에서 기술을 인간적으로 그리고 감성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멋진 공간은 없을까? 여기에서 아트센터 나비의 로봇공방이 시작된다. 풍부한 예술적 감성과 상상력, 이공학자의 기술이 모여 커뮤니케이션 하는 21세기형 감성 로봇을 만들어보자! ​ 일시 : 2014년 4월 22일 화요일 4시 장소 : 타작마당(SK UX HCI Lab_서울시 중구 장충동 1가 89-1) ​ 주최 : 아트센터 나비 ​​ [리뷰] ​ 로봇공방의 첫 번째 워크숍은 제작자, 미디어아티스트, 조각가, 디자이너 등 20명의 작가들이 참가하여, 기계가 인간을 대체하는 미래사회에서 인간과 로봇의 관계와 그 사이에 있는 감성이라는 […]

2016 미디어아트 꿈의학교

2016 콘텐츠 창의인재 동반사업

ROBOT WORKSHOP

예술가, 메이커, 엔지니어의 상상력과 오픈소스, 디지털 제조 기술을 바탕으로 DIY 소셜 로봇을 구현합니다.

READ MORE

NABI SCHOOL

새로운 디지털 시대, 기술에 초점을 맞춘 교육을 통하여 창의적인 예술가, 메이커, 혁신가를 양성합니다.

READ MORE

MAKERS

협업, 개방, 공유의 정신, 디지털 제조 기술을 활용하여 새로운 변화를 만드는 한국의 창작자들을 소개합니다.

READ MORE

SPONSOR PARTNER